메뉴 건너뛰기

-김 성근 박사



이스라엘 성지 100곳-4

2017.05.11 15:11

UGN 조회 수:321

UGN복음방송 춘추여행사 사장 김 성근 관광학 박사 여행칼럼


이스라엘 성지 100곳-4



오늘소개할곳은 기드론 계곡과 히스기야 터널 그리고 베드로 갈리칸투 교회를 소개 하겠습니다.


11.기드론계곡(Kidron Valley)


기드론 계곡은 예루살렘 북서쪽의 스코푸스 산에서 시작하여 예루살렘성과 감람산을 가로 지릅니다.예수님께서 계곡을 여러 차례 건너 다시셨을거라 생각합니다.

  동문을 지나 성전에 들어갈 때에나 ,겟세마네 동산이나 감람산으로 올라 기도 때에나, 베다니 나사로의 집으로 때에도 매번 계곡을 건넛음에 틀림 없을것입니다.


훗날 부활을 위한 최후의 심판이 이곳에서 열린다고 해서인지 사후에 이곳에 묻히기를 원하는 사람들이 많타고 합니다.기드론 계곡으로부터 감람산 100 m까지의 남쪽 기슭에는 공동묘지가 조성되어 있습니다.

유대교,기독교,이슬람교도들은 죽어서도 함께 하고싶지 않은가 봅니다.묘지의 구역이 정확히 구분되어 있습니다. 무덤들 중에 제일 오래된 것은 계곡 아래쪽에 위치하고 석조 탑으로 되어 있는 압살롬의 무덤과 헤롯왕시대제사장 헤실의 가족 무덤과 선지자 스가랴의 무덤으로 알려져 있는 들입니다.

 

12.히스기야 터널(Hezekiah’sTunner)


기원전 700 앗시리아인들의 침략당시 물을 확보하기 위해  예루살렘왕 히스기야는 바위를 뚫어 터널을 만들어서 밖의 기혼 샘에서 성안의 실로암 까지 물을 끌어 드렸습니다.

  입구를 단단히 숨겼기 때문에 앗시리아 침략자들은 갈증과 페스트병에 시달리다 결국은 예루살렘을 포기하고 철수하게 됩니다.


 “S” 형태의 터널은 길이가 무려 540m 되며 시공당시 양쪽에서 동시에 들어갔지만 중간에서 불과 4 피트의 오차만이 생기면서 완성했다고 합니다. 당시의 토목기술로는 상당한 수준이라고 있습니다. 기혼샘은 처녀샘이라고도 불리우며 예루살렘의 중요한 물의 원천으로 솔로몬왕은 이곳 기혼에서 보위에 오릅니다.(왕상1:33-39)

 

13.베드로 갈리투칸 교회(St.Peter in Gallicantu)


 Dl 교회는 가야바 대제사장의 옛집터에 세운곳입니다. 겟세마네 동산에서 가롯유다에게 배신당한 예수님은 가야바 제사장의 집에 끌려와서 첫번째 심문을 받게 됩니다.


  곳에서 베드로는 예수님을 모른다고 세번이나 부인하는 상황에서 마침 새벽 닭의 울음을 듣게 됩니다. 베드로는 예수님의 예언데로 자신이 나약함을 깨닫고 통곡하게 됩니다(26:69-75)

갈리칸투라는 라틴어는 닭이 운다 뜻이며, 교회는 1931 카톨릭에 의해 세워 졌습니다..교회의 지하층은  예수님 당시에 감옥으로 현재는 발굴하여 보존하고 있습니다. 교회 뜰에는 마카비시대 계단을 발굴하여 보존하고 있습니다.



 관광학 박사 춘추여행사 김성근사장

상담 문의: 전화 714-521-8989, 이메일 4stour59@gmail.com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