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크리스틴 조 원장



UGN복음방송 그린한방병원 크리스틴 조 박사 웰빙한방이야기


열많은 사람, 인삼은 안되고 홍삼은 괜찮을까?



안녕하세요현재 한국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건강보조식품 중에 홍삼을 빼놓을수 없는데요흔히 인삼은 열이 많은 사람은 안되지만 홍삼은 괜찮다는 식의 이야기로 고객층을 더 확보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삼은 삼이기 때문에 그 특성을 크게 벗어나지 않는다고 말씀을 드리는데요.. 본디 약재를 물이나 술과 함께 끓이거나 찌는 것은 약성을 완호하게 하거나 화평하게 하는 목적도 있지만 약효가 바뀐다거나 이에 따른 부작용이 다 없어진다고 볼 수는 없으며 실질적인 연구결과에서도 부작용이 없어졌다고 발표된 것은 없습니다따라서 홍삼의 처리후 인삼과 다른 사포닌 함량이나 진세노사이드 함량 등의 논란이 많은 가운데 가장 확실한 것은 전문가인 한의사들이 인삼을 어떤 때에 사용하는 지 알면 좋을 것으로 보입니다


홍삼은 인삼을 수치해서 인삼의 작용을 줄여놓았다고 보면 되는데요따라서 인삼은 부작용이 있어도 홍삼은 부작용이 없다는 식으로 와전되게 된 이유입니다.  그런데주로 한의사들은 삼을 명치부위가 더부룩한 느낌이 있고 소화력이 약하거나 기운이 없을 때 보약 개념으로 사용을 합니다


특히동의수세보원의 처방원칙을 따르는 체질의학쪽에서는 소음인의 체표에 병의 원인이 생겨 땀이 날때 사용합니다그러나소음인 중에서도 대변이 불통되거나 지나친 열이 생기는 울광증이 있는 경우에 사용하면 큰 부작용 날 수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따라서 삼은 평소 허약자가 기가 허해 땀이 많이나서 더욱 기운이 빠질 때 사용하는 것이며 고혈압자나 변비자불면자심장이 자주 뛰는 증세가 있거나 겉이 차나 속에 열이 많거나 몸에 음혈이 부족한 사람감기에 걸렸을 복용하게 되면 부작용을 겪게 될 수 있습니다


어떤 체질을 막론하고 홍삼이나 인삼을 처음에 드시면 기운이 생기는 것 같고 좋다고 느끼실 수 있습니다하지만 체질의학적으로 소화기가 늘 문제가 있는 소음인 이외에 장기적으로 복용하면 태음인은 간경화심장병아토피피부병 소양인은 열독피부병골다공증이 생길 우려가 있습니다또한분말을 장기로 복용할 때 하루 3-4그람을 넘지않도록 하는 것이 큰 부작용을 피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웰빙한방이야기 한의학 박사 크리스틴 조였습니다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문의: 213-389-300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