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진 석호 목사(주찬양교회)



새 언약

2017.11.07 13:08

UGN 조회 수:186

UGN복음방송 주찬양교회 진 석호 담임목사 복음 칼럼


새 언약


시대마다 어느분야든지 혼란에 혼란을 거듭하며 살아가고 있다.

우리 기독교도 예외는 아닌듯하다.

​기독교안에도 얼마나 많은 것들로 인하여 혼란에 혼란을 하는가?

교파의 발생에서 나타난 교회론이 다르고, 성령론이 다르고,

종말론이 다르고​, 이런 것들이 조금씩 다른 것은 얼마든지 이해할 수 있다. 

왜? 이런 것이 조금씩 달라도 구원받는데 별로 큰 지장이 없다. ​

그런데 중요한 것은 구원론이 다르다는 것이다.

성경에서의 구원의 길이 오직 하나뿐이다.


              "다른 이로서는 구원을 얻을 수 없나니 천하 인간에 구원을 얻을

               만한 다른 이름을 우리에게 주신 일이 없음이니라 하였더라" (행 4:12)


​그런데 우리에게 들려지는 구원의 길은 왜그리 많은지 혼란스럽다. 


여러분은 이 혼란스러움을 어떻게 해결하시는지요? 
매우 궁금합니다. ​

새 언약이란 말은 생소한 말이 아닙니다.

구약과 신약성경에 많이 나타난 단어이기 때문입니다.

새 언약이 있다는 것은 옛 언약이 있다는 말입니다.

새 언약은 복음으로 주어진 언약입니다.

옛 언약은 율법으로 주어진 언약입니다.

율법은 하나님이 금하고 요구하시는 것이다.

복음은 하나님 그분의 거룩하심이 요구하는 것을 은혜로 주시는 것이다.

율법은 인간이 하나님의 받아주심을 얻고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다.

복음은 하나님이 완전한 받아주심을 주시는 것이다.


율법은 인간이 자기 혼자만의 능력으로 할 수 있는 것이고

복음은 하나님이 우리에게 그분을 섬기고 기쁘게 할 수 있는 능력과

그분에게 응답할 수 있는 마음을 주시는 것이다.


율법은 하나님이 우리에게 하나님과 이웃을 사랑하라고 명령하는 것이며 

복음은 하나님를 먼저 사랑하시고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을 사랑하게 하는 것이다  

율법 아래에서는 양이 목자를 위해 죽었으나

복음 아래에서는 선한목자가 양을 위해 죽었다.


옛 언약은  사람이 무엇든지 해야하고 책임까지 지어야 한다.

새 언약은 하나님이 무엇이든지 다 해주시고 하나님이 책임까지 져 주신다.  
이런 점에 옛 언약과 새 언약의 차이점이 나타난다.


신앙상담: 213-434-9191,  sukhoj@gmail.com

진석호-column-pic.png



설교 청취는 다음을 참조하세요.


1.PC에서 듣는 방법 


배너 바로 아래에 있는  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스마트폰에서는 아래의 2번을 따라하여야합니다.

스마트폰에서 다음 의 "설교방송청취"를 누르면 나오지 않습니다)


만일 PC에서 크롬(Chrome) 브라우저를 사용하시는데,  를 클릭하여도

아무것도 나오지 않으면 Adobe Flash Player가 설치되지 않아서입니다.

다음의 순서대로 하시기바랍니다:

1)다음을 클릭합니다

chrome://plugins/


2) 맨 아래  "Adobe Flash Player"에서, 하단에 "Always allowed to run"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2. 스마트폰 UGN복음방송 앱에서 청취 


1)안드로이드(삼성, 엘지 폰)

스마트폰에서 다음을 클릭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ts.ugn.app&hl=ko


2)아이폰

스마트폰에서 다음을 클릭


https://itunes.apple.com/us/app/ugn-bangsong/id1106247313?mt=8



3. Podcast 에서 청취 

1)안드로이드(삼성, 엘지 폰)

스마트폰에서 다음을 클릭(gmail sign in된상태에서...)


https://play.google.com/music/listen?u=0#/ps/Ipxbwd6wlftlxorukaf5hcpmkui


2)아이폰

스마트폰에서 다음을 클릭


https://itun.es/us/U3J6hb.c

진석호목사 팟캐스트.png



위로